[Sermons of Pastor Jung Myeong Seok] Preach the gospel to people while helping them and accompanying them in their daily lives

Red Wings | 6/4/2017|Views 4439

 

 

 

 

 

 

 

 

 

 

 

 

 

 

[Preacher] Pastor Jung Myung Seok

[Scriptures] Matthew 4:23-25


23 Jesus went throughout Galilee, teaching in their synagogues, proclaiming the good news of the kingdom, and healing every disease and sickness among the people. 24 News about him spread all over Syria, and people brought to him all who were ill with various diseases, those suffering severe pain, the demon-possessed, those having seizures, and the paralyzed; and he healed them. 25 Large crowds from Galilee, the Decapolis, Jerusalem, Judea and the region across the Jordan followed him.



It is always true that only those who need something wait for what they need, look for it, anticipate it, and like it. Whatever it is, if you don’t need it, you will not wait for it, look for it, anticipate it, or be interested in it.  


It is also true with faith.


Until now, God’s gospel has been preached to the weak, the sick, and those who have had a hard time living life. People who are not in need do not seek God nor the savior and do not wish to listen to the Word.

Like in today’s main scriptures, at Jesus’ time also, he went to the sick, the suffering, the poor, and those living without hope and preached the gospel to them while healing them of their sicknesses and weaknesses.

God’s salvation history, the savior sent by God, and the gospel are required by everyone regardless of who they are.


They consider faith as secondary but live making a living and the things they want immediately as their most urgent priority.


Then they go to church when the time comes, and they seek God and the church only when they find themselves in need as they live.


It is not that all the people of the world are not going to church because they don’t know how or because there is no one to guide them. They are not going because they are too busy living their lives and have neither the time nor interest. Also, they are not going because they don’t have the need.


Therefore, you have to introduce them to the gospel while treating them in ways that are appropriate to their lives. You can let them use the spare time in their daily lives.

Then they will learn without feeling burden.


Everyone needs to live their own daily life, so like Jesus’ time, you should get involved in their daily lives, help them, accompany them, and preach the gospel to them.


 

 

 

 

 

 

 

 

 

 

 

 

 

 

[말 씀] 정명석 목사

[본 문] 마태복음 4장 23~25절
『예수께서 온 갈릴리에 두루 다니사 그들의 회당에서 가르치시며 천국 복음을 전파하시며 백성 중의 모든 병과 모든 약한 것을 고치시니
그의 소문이 온 수리아에 퍼진지라 사람들이 모든 앓는 자 곧 각종 병에 걸려서 고통 당하는 자, 귀신 들린 자, 간질하는 자, 중풍병자들을 데려오니 그들을 고치시더라
갈릴리와 데가볼리와 예루살렘과 유대와 요단 강 건너편에서 수많은 무리가 따르니라



항상 <필요한 사람>이 기다리고, 찾고, 애태우고, 좋아합니다.
무엇이든지 자기에게 필요하지 않으면,
기다리지도 않고 찾지도 않고 애태우지도 않고 관심도 없습니다.

<신앙>도 그러합니다.

지금까지 <하나님의 복음>이
약한 자, 병든 자, 인생이 힘든 자들에게 전해져 왔습니다.
아쉬운 것이 없는 자들은 하나님과 구세주를 찾고자 하지 않고,
그 말씀을 듣고자 하지 않습니다.

예수님 때도 오늘 성경 본문 말씀과 같이
병든 자, 고통받는 자, 가난한 자, 희망 없이 살아가는 자들에게 가서
그들의 병과 약한 것을 고쳐 주면서 ‘복음’을 전하셨습니다.

<하나님의 구원의 역사, 하나님이 보낸 구세주, 복음>은
인생이라면 누구에게나 필요합니다.

그러나 <신앙>은 별지로 하고,
먼저는 ‘먹고 사는 것’과 ‘지금 당장 원하는 것’을
급선무로 하고 삽니다.

그러다 때가 오면 교회에 가고,
살다가 필요하면 하나님을 찾고 교회를 찾습니다.

전 세계인 모두 교회에 갈 줄 몰라서, 인도자가 없어서 교회에 안 가는 것이 아닙니다.
생활이 너무 바쁘고 시간과 여유가 없으니 가지 않습니다.
또, 필요가 없으니 가지 않는 것입니다.

고로 그들의 삶에 해당되게 대해 주면서 <복음>을 전해야 합니다.
생활 속의 틈을 사용하게 해 주면 부담 없이 배우게 됩니다.

누구에게나 <자기 생활>은 필요하니 예수님 때 같이
<생활 속>에 들어가서 도움을 주고 동행해 주며 복음을 전하기 바랍니다.


Powerful sermons of Pastor jung Myeong-Seokⓒ
Write a comment You have 46 views.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naver
  • daum
  • cyworld
  • facebook
  • tstory
  • google
  • egloos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