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2nd Christian Gospel Mission national volleyball championship opens full of stories with Heaven.

운영자|11/14/2014|Views 8065

Translation :최재경

 ▲ Wolmyeongdong church players praying before the games



The 2nd Christian Gospel Mission National Volleyball Championship opened on November 25th, in Wolmyeongdong.  18 male and female teams, a total of 200 players, joined from all over Korea, and they played with joyful hearts while making stories with the Lord.

 

 


For the men’s championship, the Majeon Church team, which had a player from Jungbu University Volleyball Team who joined the church last year, played the final game against the prospected winning team, the Lord’s Church in Seoul. After having very close games, the Majeon Church won the first championship.

An event associate said, “Following Pastor Jung Myeong Seok’s teachings, [everyone] gave glory to God by playing peacefully rather than being concerned about who won and who lost.  As a result, everyone had the pride of being a winner of the game.”

The weather was forecast to be less than ideal, but it was very bright. We thank God who made the weather good and was with us throughout the program.

 ▲ 경기 전에 선수들이  함께 모여 기도하는 월명동 교회 선수팀



제2회 기독교복음 선교회 총재배 전국 남녀 배구대회가 지난 10월 25일에 월명동에서 진행되었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에서 남녀 총 18개 팀이 참가하여 약 200여 명의 선수들이 배구를 함으로 주님과의 사연을 만들어 나가며 즐거운 마음으로 경기에 임했다.



 

 


특히 남자부에서는 작년에 신앙에 입문한 중부대 배구선수가 포함된 마전교회팀과 우승후보였던 서울 주님의 교회가 결승경기를 치렀다. 치열한 경기 결과 마전교회팀이 이번 대회의 첫 우승을 차지했다.

행사 관계자는 "정명석 총재의 평소 가르침대로 이기고 지는 것보다 오직 하나님께 영광 돌리며 평화배구를 함으로서 경기결과에 연연하기보다 모두가 승리자라는 자부심을 느끼게 되는 행사였다."고 전했다.

행사 당일 날씨가 좋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었으나 화창한 날씨로 함께 해주시며 행사의 모든 프로그램을 함께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린다.

Write a comment You have 49 views.
이전 1/1 다음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naver
  • daum
  • cyworld
  • facebook
  • tstory
  • google
  • egloos
  • twitter